콘텐츠바로가기

한국당, 북한 미사일에 정부 비판…"강력한 대북제재 동참해야"

입력 2017-11-29 09:42:56 | 수정 2017-11-29 10:07:1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자유한국당은 29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과 관련해 "북한의 무력도발 행위는 대한민국은 물론 전 세계 평화를 위협하는 단계임이 명확하다"고 밝혔다.

전희경 자유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이번 도발을 통해서 알 수 있듯이 북한의 유일한 생존수단은 핵과 미사일 뿐"이라며 "북한은 변하지 않으며 자신들에게 가장 유효하고 강력한 수단을 포기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자유한국당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과 관련해 문재인 정부에 대한 비판을 이어갔다.

전 대변인은 "문재인 정부는 북한과 대화가 가능하다고 주장하며 허울뿐인 평화 이야기로 일관해 안보를 위한 중요한 시기를 실기하고 있다"고 꼬집었다.

이어 "강력한 한미일 군사협력과 세계가 취하고 있는 대북 제재에 동참하는 것만이 대한민국의 안보를 지킬 수 있는 수단이라는 것을 문재인 정부는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문재인 정부가 세계 속에서 유일하게 북한을 변화 가능하고 대화 가능한 존재로 인식한다면 그것이야말로 대한민국에 있어 가장 강력한 안보불안 요인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