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끼줍쇼' 장희진 "학창시절에 놀았어요"…엉뚱매력 발산

입력 2017-11-30 09:22:47 | 수정 2017-11-30 09:23:12
글자축소 글자확대
배우 장희진 / jtbc '한끼줍쇼'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장희진 / jtbc '한끼줍쇼' 제공


배우 장희진이 엉뚱한 매력으로 규동형제를 사로잡았다.

지난 29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채정안과 장희진이 밥동무로 출연해 인천 송도국제도시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이경규, 강호동과 함께 송도동 아파트 단지 탐색에 나선 장희진은 학창시절에 주로 무엇을 했냐는 질문에 "학창시절에 놀았어요"라며 뜬금없이 엉뚱한 고백을 해 규동형제를 당황하게 했다.

이어 장희진은 자신이 결혼 적령기임을 밝히며, 결혼을 하고 싶은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장희진은 "5년 전부터 결혼을 꿈꿔왔다"며 "괜찮은 남자만 있으면 바로 결혼하고 싶다"고 솔직하게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