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돈 때문 아냐"…홍수아, 중국 진출한 진짜 이유

입력 2017-11-30 11:03:28 | 수정 2017-11-30 11:03:28
글자축소 글자확대
홍수아 중국 진출 이유 / mbc '라디오스타'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홍수아 중국 진출 이유 / mbc '라디오스타' 캡처


배우 홍수아가 중국 진출 이유에 대해 밝혔다.

지난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홍수아는 "중국 진출 계획은 원래 없었다"며 "연기가 너무 하고 싶은데 (한국에서는) 작품이 없었고, 그때 마침 중국에서 영화 제의가 들어왔다. 돈을 벌기 위한 게 아니고 연기를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홍수아는 지난 2014년부터 중국에 진출했다. 성형 수술 후 중국 톱배우 판빙빙을 닮은 외모로 주목을 받았고 방송,영화, 예능 등에서 종횡무진 활약하고 있다.

이날 홍수아 중국 생활 적응에 대해서 언급했다. 그는 "처음에는 힘들었다. 첫 촬영할 당시, 잠자는 곳이 난방이 안 되고 한 겨울인데 샤워하다 찬물이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환경이 너무 안 좋으니까 '한국에 돌아가야겠다'고 제작진에 말했더니 '너가 한국 여배우면 다냐? 여기 있는 중국 배우들도 다 너처럼 생활한다'는 답을 들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홍수아는 지난해 방송된 tvN 예능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중국 활동 수입을 공개했다. 그는 "한국에서 활동했던 때 수입과 비교하면 3~4배 정도 번다"고 말한 바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