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특혜 논란' 박수진, 아들 언급한 방송 보니…

입력 2017-12-01 13:25:37 | 수정 2017-12-01 13:25:37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수진 특혜 논란
박수진 특혜 논란기사 이미지 보기

박수진 특혜 논란


배우 박수진이 병원 특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방송에서 아들을 언급한 사실이 눈길을 끌고 있다.

박수진은 과거 패션앤(FashionN) '마마랜드'에 출연해 절친 김성은과 아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성은이 "복덩이(박수진과 배용준의 아들)는 엄마보다 아빠를 더 좋아하잖아?"라고 말했고, 박수진은 "맞다. 엄마보다 아빠를 더 좋아한다"고 답했다.

이에 김성은은 "우리 아들도 나보다 아빠를 더 좋아한다"며 "그게 샘나지 않고 감사하다. 떨어져 있어도 아빠를 좋아하는 게 참 감사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김성은은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인 박수진에게 "둘째는 딸이었으면 좋겠냐, 아들이었으면 좋겠냐"고 묻자 박수진은 "딸, 아들 둘 다 좋다. 아들 둘이면 서로 공감하고 친구처럼 놀 수 있을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박수진은 삼성서울병원의 특혜와 관련 공식 사과했지만 추가 폭로글이 이어지며 논란이 재점화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