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신애 "성인연기 아직은…뮤지컬 '올슉업'서 사랑스러운 16세 연기"

입력 2017-12-01 18:52:56 | 수정 2017-12-01 18:52:56
글자축소 글자확대


"뮤지컬에 도전해보니 무대 위 안무, 노래 등 준비할 게 많더라구요. 처음엔 적응이 어려웠는데 선배님들과 동료 배우들이 많이 도와주셔서 뮤지컬의 많은 매력을 알아가고 있습니다. 그 첫 매력을 느끼게 된 작품이 '올슉업'이라 더 뜻깊게 생각됩니다."

배우 서신애는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종로구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올슉업' 프레스콜에서 이렇게 소감을 밝혔다.

서신애는 불멸의 슈퍼스타 ‘엘비스 프레슬리’의 명곡들로 구성된 주크박스 뮤지컬 ‘올슉업’에서 ‘로레인’역으로 캐스팅됐다.

기사 이미지 보기


서신애는 이날 프레스콜에서 지난 부산국제영화제 파격드레스와 관련해 "성인연기자로 한걸음 나아가려는 중이냐"는 질문에 "(제가 맡은) 로레인은 16살 사랑스러운 소녀다. (영화제 때는)드레스가 예뻐서 입은것이다. 로레인은 성인이라기 보다는 사랑스러운 소녀가 사랑을 꿈꾸다가 진정한 사랑을 만나는 매력적인 캐릭터다"라고 설명했다.

극중 서신애와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로레인’역으로 출연하는 곽나윤과 마을의 시장이자 조용한 마을을 사랑하는 그녀 ‘마틸다’역의 진아라는 연습실 화보를 통해 탄탄한 캐릭터를 표현한 바 있다.

시대의 아이콘 엘비스 프레슬리의 명곡들로 채워진 주크박스 뮤지컬 ‘올슉업’은 그가 데뷔 전 이름 모를 한 마을에 들어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소울풀한 블루스와 경쾌한 리듬이 만나 탄생한 ‘엘비스 프레슬리’의 곡들은 드라마를 더욱 풍성하게 하는 것은 물론 유쾌함으로 관객들을 완벽하게 사로잡을 것이다.

올슉업 연습현장 - ㈜킹앤아이컴퍼니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올슉업 연습현장 - ㈜킹앤아이컴퍼니 제공


올슉업 연습현장 - ㈜킹앤아이컴퍼니 제공기사 이미지 보기

올슉업 연습현장 - ㈜킹앤아이컴퍼니 제공



한편, 배우 서신애가 출연하는 뮤지컬 ‘올슉업’은 내년 2월 11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펼쳐진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