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美상원, 트럼프 감세 법안 가결…31년만에 최대 세제개편

입력 2017-12-02 16:47:51 | 수정 2017-12-02 16:53:51
글자축소 글자확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한경DB


미국 상원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강력히 추진한 세제개혁(감세) 법안을 2일(현지시간) 통과시켰다.

미국 상원은 이날 찬성 51표, 반대 49표로 법인세 대폭 감세를 포함한 1조5000억 달러 규모의 세금 감면을 골자로 하는 세제개혁 법안을 가결했다.

이는 미국에서 31년 만의 가장 큰 규모의 세제 개편이다. 해당 법안은 민주당이 당론으로 반대하는 가운데 지난달 하원을 통과한 데 이어 이날 상원에서도 가결됐다.

다만 상ㆍ하원 법안이 크게 달라 앞으로 양원 협의회 조정 절차를 통해 단일안을 마련하고, 다시 한 번 양원에서 통과시켜야 대통령의 서명을 거쳐 법률로 공표된다.

현재 상ㆍ하원의 세제개편안은 개인 소득세의 과표구간과 세율에서 큰 차이를 보인다. 다만 두 법안 모두 '법인세 최고세율 20%'를 공통으로 담고 있어, 이에 대한 변화는 없을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