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인천 영흥도 해상서 22명 탄 낚싯배 전복…현재 8명 구조

입력 2017-12-03 08:50:51 | 수정 2017-12-03 08:52:20
글자축소 글자확대
"인천 영흥도 낚싯배 전복 피해 커질 듯"…사망 1명, 5명 의식불명

인천 영흥도 전복 사고 / YTN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인천 영흥도 전복 사고 / YTN 방송화면


3일 오전 6시 12분께 인천시 옹진군 영흥도 영흥대교 남방 해상에서 낚싯배가 급유선과 충돌해 전복됐다.

사고 당시 낚싯배에는 선원 2명과 승객 20명 등 모두 22명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사고 해역에 함정 14척과 헬기 4대 등을 급파해 물에 빠진 승객 중 8명을 구조하고, 구조 및 수색작업을 계속하고 있다.

뒤집힌 낚싯배는 간조로 수위가 낮아지면서 선미 부분이 갯벌에 얹혀 있는 상태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