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 형님' 장윤주 "남편과 첫 만남서 속옷 안 입고…" 깜짝

입력 2017-12-03 14:16:41 | 수정 2017-12-03 14:17:04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모델 장윤주가 4살 연하의 사업가 남편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지난 2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한 장윤주는 "남편은 산업 디자이너다. 처음에 남편 작업실에서 촬영하며 인연이 시작됐다. 그런데 그의 작업실이 너무 이국적이고 예뻤다"며 호감을 느꼈다고 했다.

이어 "작업을 마치고 남편이 저에게 기념사진을 요청했다. 그때 나도 모르게 본능적으로 남편 옆으로 바짝 붙어서 가슴으로 남편 팔꿈치를 꽉 눌렀다"고 말해 출연진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심지어 장윤주는 "당시 속옷을 안입고 갔다"며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