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아는 형님' 장윤주 "모델계의 메시"…감탄 자아내는 '시대별 워킹'

입력 2017-12-03 16:02:40 | 수정 2017-12-03 16:02:4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모델 장윤주가 시대별 워킹을 선보였다.

지난 2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모델 장윤주와 가수 선미가 함께 출연해, 서로 다른 매력을 뽐내며 형님학교를 사로 잡았다.

이날 장윤주는 자신의 장점으로 ‘워킹’을 적어왔고, 형님들은 베테랑 모델인데 당연한 거 아니냐며 장난스런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장윤주는 그냥 워킹이 아닌 ‘시대별 워킹’을 선보여 형님들의 기립박수를 받았다.

장윤주는 8090년대 글래머러스한 워킹부터 2000년대의 시크한 워킹, 최근의 개성 넘치는 자유로운 워킹까지 다양한 워킹을 보여줬다.

특히 귀에 쏙쏙 들어오는 유머러스한 설명까지 덧붙이며, 20년차 명실상부 대한민국 톱모델의 면모를 드러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