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현대상선, 선박 운항 정시성 세계 1위 탈환

입력 2017-12-03 16:09:55 | 수정 2017-12-03 16:09:55
글자축소 글자확대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한경DB


현대상선이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나타내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지난 8월에 이어 10월에도 세계 1위에 올랐다.

덴마크 해운분석기관 '시인텔(SeaIntel)'이 발표한 선박 운항 정시성 분석 결과에 따르면 10월말 기준 현대상선의 선박 운항 정시성(얼라이언스 포함)은 82.9%로 전월 대비 6%포인트 상승했다.

전달과 비교해 운항 정시성이 6.0%포인트 상승했고, 순위는 세계 5위에서 1위로 뛰었다.

이런 정시성 실적은 조사대상 상위 18개 글로벌 선사의 평균 운항 정시성 74.8%보다 8.1%포인트 높은 것이다.

특히 협력선사(2M)의 선복을 제외한 현대상선 선박 기준으로는 정시성 84.4%로 세계 최고의 서비스 품질을 입증했다.

이번 조사결과는 글로벌 주요항로인 미주·구주·대서양·인도·남미 항로의 거점항만에서 정시성을 종합 평가한 수치다.

현대상선은 "지난 1년간 화주 신뢰 회복 및 서비스 향상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그 일환으로 컨테이너 선박 입출항 스케줄 준수를 통한 화주들의 신뢰 및 만족도 제고에 노력해왔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