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최윤영, 래몽래인과 전속계약 체결 "전폭적 지지 약속"

입력 2017-12-04 09:14:16 | 수정 2017-12-04 09:14:16
글자축소 글자확대
최윤영 래몽래인과 전속계약 체결기사 이미지 보기

최윤영 래몽래인과 전속계약 체결


배우 최윤영이 제작사 겸 엔터테인먼트사 래몽래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4일 래몽래인은 “최근 배우 최윤영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 탄탄한 연기력과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가진 배우인 만큼 전폭적인 지지로 폭 넓은 연기 활동을 지원할 것” 이라고 밝혔다.

최윤영과 래몽래인은 지난 2009년 KBS2 ‘그저 바라보다가’를 통해 처음 인연을 맺은 후 최근 제작사와 주연 배우로 다시 만난 MBC 새 일일 드라마 ‘전생에 웬수들(연출 김흥동, 극본 김지은)’로 합을 맞추고 있다.

그는 “작품을 하면서 인간적이고 따듯한 회사라는 느낌을 많이 받았다. 같은 목표를 가지고 함께 나아 갈수 있는 든든한 회사라는 생각에 함께하기로 결정했다. 앞으로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라며 “지금 방송중인 ‘전생에 웬수들’ 끝까지 좋은 호흡으로 만들어 갈 테니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포부를 전했다.

최윤영은 현재 두 가족이 안고 있는 비밀과 악연의 고리를 풀고 진짜 가족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그린 MBC 일일 드라마 ‘전생에 웬수들’에서 강한 생활력과 책임감을 가진 열혈 취준생 ‘최고야’ 역을 맡아 매일 저녁 7시 15분 시청자와 만나고 있다.

한편 래몽래인은 '성균관스캔들', '그저 바라보다가', 야경꾼일지', '엽기적인 그녀'를 비롯하여 현재 방송중인 MBC 일일 드라마 '전생에 웬수들', SBS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등 다수의 드라마를 제작한 제작 경험이 풍부한 회사이다. 최근 신규 사업 분야인 공연 사업을 시작으로 기존 매니지먼트 분야의 성장 도모를 위해 배우 영입, 신인 연기자 발굴 등에 더욱 힘을 쏟고 있으며, 제작 분야와 균형을 이루는 안정적인 매니지먼트 운영을 바탕으로 전천후 종합엔터테인먼트로 성장해 나갈 계획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