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저글러스' 백진희, 최대철 불륜女로 오해 '전쟁 같은 날들'

입력 2017-12-05 09:44:26 | 수정 2017-12-05 09:47:57
글자축소 글자확대
'저글러스' 백진희기사 이미지 보기

'저글러스' 백진희


배우 백진희가 전쟁 같은 나날들을 보냈다.

새로운 로코물의 탄생을 알린 KBS2 TV 월화드라마 '저글러스: 비서들' (극본 조용 연출 김정현)에서 '좌윤이' 역으로 분해 성공적인 변신을 알린 배우 백진희가 좌충우돌 비서생존기를 선보였다.

지난 4일 방송된 1회에서 좌윤이 (백진희 분)는 자신의 상사 봉상무 (최대철 분)의 뒤치다꺼리를 도맡으며 이리뛰고 저리뛰며 고군분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그녀는 그의 일거수 일투족을 예의주시하며 완벽한 보필이 무엇인지를 몸소 보여줘 비서계의 끝판왕으로 등극했다. 또한 상사의 비밀을 부인에게 들키지 않게 하기 위해 유려한 말솜씨와 민첩한 행동으로 위기의 순간들을 모면했다.

또한 남치원 (최다니엘 분)과의 만남도 범상치 않았다. 좌윤이는 봉상무의 새로운 와이셔츠를 찾아 돌아가던 중 그의 차에 부딪히면서 실랑이가 벌어진 것을 시작으로 장례식장에서도, 레스토랑에서도 우연히 마주치게 되면서 악연 같은 인연의 시작을 예고해 앞으로 이 둘의 로맨스가 어떻게 펼쳐질지 벌써부터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KBS2 TV 월화 드라마 '저글러스: 비서들'에서 좌윤이는 봉상무의 부인에게 불륜녀로 오해 받게 돼 위태로운 상황 속에 놓여진 가운데 그 오해로 인해 그녀의 앞날이 어떻게 바뀌게 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KBS2 TV '저글러스: 비서들'은 월, 화 밤 10시에 방영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