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주간아이돌' 비, '아이돌 댄스'부터 '3단 꺾기'까지 완벽 재연

입력 2017-12-05 13:04:10 | 수정 2017-12-05 13:04:10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오는 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는 신곡 '깡'으로 컴백한 월드스타 비가 출연해 댄스제왕의 귀환을 예고했다.

'주간아이돌'에 방문한 비는 시대를 아우르는 댄스 퍼레이드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댄스제왕 비를 향한 다양한 댄스 요청이 이어졌다. MC들은 최신 아이돌 댄스를 요청했고, 비가 당황하자 MC 정형돈은 "슈퍼부트를 받으면 앨범 홍보를 할 수 있다"는 제안을 했다.

기사 이미지 보기

이에 비는 신발까지 갈아 신어가며 워너원 강다니엘의 허벅지 댄스에 도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MC들은 "슈퍼부트가 바로 앞이다. 우리는 절실함만 본다"며 비의 멘트를 패러디해 웃음을 자아냈다.

비는 신곡 '깡'을 소개를 위한 슈퍼부트를 위해 태민의 무브, 선미의 가시나 등 2017년 화제의 아이돌 댄스에 연달아 도전하며 앨범홍보를 향한 절실함을 선보였다는 후문.

기사 이미지 보기

뿐만 아니라 추억의 프로그램 '천생연분'에서 선보였던 '3단 꺾기 댄스'까지 완벽 재연하며 명실상부 댄스제왕의 귀환을 알리기도 했다.

월드스타 비의 절실함 가득한 2017년 버전 댄스 신고식은 오는 12월 6일(수)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공개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