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계상 측 "탈세 주장 누리꾼 명예훼손 고소…허위사실 유포"

입력 2017-12-05 16:52:55 | 수정 2017-12-05 16:54:09
글자축소 글자확대
윤계상, 탈세 주장 누리꾼 고소
윤계상, 탈세 주장 누리꾼 고소기사 이미지 보기

윤계상, 탈세 주장 누리꾼 고소


배우 윤계상이 탈세를 했다고 주장하는 누리꾼을 고소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누리꾼 A씨는 지난달 “21일부터 서울 광화문에서 윤계상 탈세에 대한 릴레이 1인 시위를 할 예정”이라며 광화문 광장에서 촬영한 사진을 게재했다.

A씨가 직접 올린 것으로 보이는 사진에는 “윤계상 탈세”라는 문구와 윤계상의 얼굴이 등장한다. 이밖에도 인스타그램 또는 기사의 댓글마다 “윤계상이 탈세를 저질렀다. 탈세는 최악의 저질범죄다”라는 글을 남겼다.

이에 대해 윤계상의 소속사 사람 엔터테인먼트 측은 “최근 윤계상이 탈세를 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지속적으로 게재한 네티즌 A씨를 ‘허위사실 적시에 관한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며 “현재 서울 마포경찰서에서 해당 사건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윤계상이 주연한 영화 ‘범죄도시’ 관객과의 대화에도 참석해 윤계상 탈세를 주장하는 피켓을 드는 등 시위를 이어나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윤계상은 최근 영화 '범죄도시'에서 조선족 악역 장첸 역을 맡아 스크린 흥행에 성공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