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지현 아나운서와 결혼 앞둔 류현진 "프로포즈 준비 중"

입력 2017-12-06 14:17:16 | 수정 2017-12-06 14:17:16
글자축소 글자확대
류현진과 배지현 커플의 데이트 사진 (사진=마틴킴 인스타그램)기사 이미지 보기

류현진과 배지현 커플의 데이트 사진 (사진=마틴킴 인스타그램)


6일 서울 소공동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17 조아제약 프로야구 대상 시상식에서 올해 메이저리그에 성공적으로 복귀한 LA 다저스 류현진(30)과 그의 '피앙세' 배지현 아나운서가 동반 참석했다.

이날 류현진은 특별상을 수상했고, 사회자로 참석한 배지현 아나운서가 류현진의 이름을 직접 호명했다.

류현진은 부상을 딛고 올해 5승 9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3.77을 기록했다. 그는 "2년 동안 나가지 못하다가 올해 경기에 나가는 모습을 보여드려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복귀 소감을 전했다.

이어 배지현 아나운서와의 결혼을 언급하며 "이제 혼자가 아닌 생활을 한다. 책임감도 생길 것 같다. 내가 잘 할 수 있는 분야에서 열심히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프러포즈는 했냐"고 질문에 류현진은 "아직 프러포즈는 하지 못했다. 며칠 내로 프러포즈를 준비하고 있다. 여기서 보여드릴 수는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두 사람 결혼식은 내년 1월 5일 신라호텔에서 열린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낙태죄 폐지 논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