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사를 관두는 최고의 순간' 고원희 "고경표와 두 번째 호흡, 연기 더 편하게 나와"

입력 2017-12-07 11:13:41 | 수정 2017-12-07 14:22:38
글자축소 글자확대
'회사를 관두는 최고의 순간' 고원희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회사를 관두는 최고의 순간' 고원희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고원희가 고경표와 다시 한번 연기 호흡을 맞췄다.

7일 서울 강남구 드레스가든에서 웹드라마 '회사를 관두는 최고의 순간'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최강 배달꾼'에 이어 이 드라마에서 고경표화 함께 출연하게 된 고원희는 "전작에서 일방적으로 짝사랑하는 역할을 하다가 감회가 새로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배달꾼에서 지은과 연지 역할이 많이 다르다. 호흡을 해본적이 있지만, 감독님과 셋이 따로 만나 다시 호흡을 맞춰봤다. 연기가 조금 더 편하게 나왔다"라고 말했다.

이에 정정화 감독은 "다른 작품들과 다른 것이 멜로라인이 없다. 좀 있어야 하는데 배재하고 이야기 했고 남자주인공의 분량이 많지 않다. 고경표씨도 분량이 많지 않은데 출연해 줘서 고맙다"라고 설명했다.

코미카 웹툰을 원작으로 한 이 드라마는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에서 오는 9일 오전 10시 첫 공개되고 에이앤이 네트웍스(A+E Networks)의 라이프타임을 통해 오는 10일 밤 9시 방송된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