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국 뉴멕시코주 고등학교서 총격…학생 2명 사망·10여명 부상

입력 2017-12-08 08:38:50 | 수정 2017-12-08 08:38:50
글자축소 글자확대
사진=데일리메일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데일리메일


미국 남서부 뉴멕시코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7일(현지시간)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2명이 사망했다고 AP통신 등 현지언론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총격범은 이날 오전 뉴멕시코 주 북부 아즈텍 고교에서 총을 쐈으며 학생 2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다쳤다. 총격범도 사망했다고 현지 경찰은 말했다. 총격범이 경찰에 의해 사살됐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현재 학교는 폐쇄된 상태이며, 학교 내에 있던 학생들은 대피한 것으로 알려졌다. 나바호 네이션 간부 러셀 베가예는 "우리 아이들이 학교 캠퍼스 안에서 폭력적인 방식으로 해를 당했다는 사실은 비극적이다. 가족들에게 위로를 전한다"고 말했다.

총격이 정확히 학교 구내에서 있었는지, 총격범이 학교 쪽으로 총을 쏜 것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경찰은 총격 사건이 일어나자 학생들을 건물에서 대피시켰다.

현재 학부모와 가족들이 시청사 근처에 모여 피해 상황을 확인하고 있다. 경찰은 앞서 "아즈텍 고교는 폐쇄됐다. 이 지역으로 통행하지 마라. 학부모는 인근 교회 앞길에서 아이들을 데려갈 수 있다"고 말했다.

인근 브룸필드 지역에 있는 다른 몇몇 학교도 예방 차원에서 봉쇄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