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 확정…내년 1월 촬영 돌입

입력 2017-12-08 10:05:31 | 수정 2017-12-08 10:54: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이 확정됐다.

JTBC ‘효리네 민박’은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실제 거주 중인 제주 집을 민박집으로 운영하며, 다양한 나이와 직업의 사람들과 함께 생활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지난 시즌1에서는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가수 아이유가 출연해, 시청자에게 ‘힐링’ 코드로 감동을 안겼다.

9월 종영 후 시즌2 제작을 원하는 시청자들의 요청이 꾸준히 쇄도했고, 이에 제작진은 가을 내내 이효리, 이상순 부부와 지속적으로 깊은 논의를 나눴다. 그 결과 제주의 겨울을 담은 시즌2를 제작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효리네 민박’ 시즌1에 출연했던 민박객들과 자연스럽게 쌓인 추억, 그리고 제작진과의 돈독한 관계가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효리네 민박’ 시즌2 제작을 결정하는 데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후문이다.

‘효리네 민박’ 시즌2 촬영은 내년 1월 중 시작될 예정이며 겨울의 제주, 겨울의 효리네 민박집 풍경을 담는다.

한편, 오늘(8일)부터 ‘효리네 민박’ 시즌2 공식 홈페이지(http://tv.jtbc.joins.com/hyolee2)를 통해 민박 신청을 받는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한예진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