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강소라, 현빈과 1년만에 결별…"촬영장서 만나는 관계 싫어" 발언 눈길

입력 2017-12-08 15:35:43 | 수정 2017-12-08 15:35:43
글자축소 글자확대
강소라 현빈 결별
현빈, 강소라 결별 인정 / 한경DB기사 이미지 보기

현빈, 강소라 결별 인정 / 한경DB


배우 현빈과 강소라 커플이 열애 1년 만에 다시 선후배로 돌아갔다.

현빈과 강소라의 소속사 양측은 8일 두 사람의 결별을 인정하고 바쁜 스케줄 탓에 자연스럽게 결별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해 열애를 솔직하게 인정하며 공개 연애를 해왔다.

결별 소식을 전한 강소라는 앞서 지난해 3월 KBS 2TV '연예가중계'와의 인터뷰를 통해 자신이 추구하는 연애관을 솔직히 털어놓기도 했다.

당시 강소라는 리포터가 "이성과 어떤 식으로 만나는 것이 좋느냐. 촬영장에서 만난 사람은 어떠냐"라고 묻자 "싫다"고 답했다. 이어 "부모님의 소개는 어떠냐"라는 질문 역시 "싫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친구 소개는 어떠냐"는 질문에는 "조금 괜찮다고 말했다. 강소라는 "아는 사이에서 발전하는 관계가 좋은 것 같다"며 "이미 내 모든 흠을 아니까 내숭 떨 필요도 없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현빈은 영화 ‘꾼’ 개봉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으며 강소라는 최근 tvN 드라마 ‘변혁의 사랑’ 촬영을 마쳤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POLL

가상화폐 거래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평창올림픽 러시아 출전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