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국 밤까지 눈 또는 비…"당분간 추워, 건강관리 유의"

입력 2017-12-10 09:06:23 | 수정 2017-12-10 09:06:23
글자축소 글자확대
일요일인 10일은 전국적으로 눈 또는 비가 내리다가 밤에는 대부분 그치겠다.

이날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경기·충청 북부에 내리기 시작한 눈과 비는 오전 전국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서울과 수원엔 각각 0.7㎝(오전 5시 기준), 0.3㎝의 눈이 쌓였다.

이날 예상 적설량은 경기 동부·강원 영서가 3∼10㎝, 충북 북부·경북 북부 내륙이 2∼5㎝다. 서울·경기·제주 산지는 1∼3㎝ 등이다.

눈이 많이 내리는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는 특히 도로가 얼을 수 있어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전국이 3~12도로 평년과 비슷한 수준에 머물겠다.

기상청은 "밤부터 기온이 떨어져 당분간 매우 춥겠다"며 "동파방지와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동해안의 경우 건조특보가 발효돼 화재 예방에 주의해야 한다는 게 기상청의 조언이다.

또 오후부터 대부분 해상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