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혜선·구창모, 수억원 세금 밀려 '고액 체납자' 명단 포함

입력 2017-12-11 14:13:51 | 수정 2017-12-11 14:13: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국세청이 발표한 수억원의 세금이 밀려있는 고액 체납자 명단에 배우 김혜선, 가수 구창모 등이 포함된 것으로 드러났다.

11일 국세청은 2억원 이상 세금을 내지 않은 개인과 법인 2만1403 명을 국세청 홈페이지와 세무서 게시판 등을 통해 신규로 공개했다.

명단에 오른 이는 개인이 1만5027명, 법인은 6376곳이다. 이들이 내지 않은 세금은 총 11조4697억원에 달한다.

이 가운데 배우 김혜선과 가수 구창모가 포함됐다. ‘희나리’로 유명한 구창모는 양도소득세 등 3억 8700만원, 하이틴 스타 출신 배우 김혜선은 종합소득세 등 4억700만 원을 내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밖에도 이 명단에는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과 유병언 전 세모그룹 회장의 자녀들이 수백억 원의 세금을 1년 이상 내지 않아 포함됐다. 가장 많은 세금을 내지 않은 법인은 주택업체 코레드하우징(대표 박성인)으로 근로소득세 등 526억 원을 체납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