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동상이몽2' 박진희 "남편과 소개팅 세 달 미뤘는데…" 고백

입력 2017-12-11 17:18:23 | 수정 2017-12-11 17:18:2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박진희가 남편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박진희는 오늘(1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지난 2014년, 5세 연하의 판사 남편과 결혼 후 현재 순천에서 생활 중인 박진희는 앞서 진행된 녹화 당시 "순천에 사니 마음 자체가 정말 편안하다. 이젠 사람도 많고 차도 많은 서울이 오히려 불편하게 느껴진다. 서울에 올라오고 싶지 않을 정도"라며 '순천 사랑'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남편과 첫 만남을 묻는 MC들의 질문에 "소개팅으로 만났다"고 말문을 연 박진희는 "그 당시 저는 결혼을 포기했었다. 생각도 없었고 결혼을 못하겠다 싶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처음 소개팅할 때 상대가 5살 어리다더라. 연인으로 발전될 관계는 아니겠다고 생각해 안 만나겠다고 했었다"며 "만남이 이뤄지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진짜 이게 '너는 내 운명' 이었나 보다. 거의 3개월 가까이 미뤄진 이후에도 인연이었는지 결국 만나게 됐다"고 말했다.

박진희는 "첫 만남에서 밥을 먹은 다음 '어디 갈까요?'라고 묻길래 시원한 맥주를 마시러 가자고 했다"며 "남편은 소개팅이니 '커피나 한 잔 마시죠' 이럴 줄 알았는데 제가 맥주를 먹자고 한 것이 마음에 들었다더라"고 첫 만남을 회상했다.

박진희는 결혼을 결심하게 된 계기부터 '독박 육아' 도중 남편의 말 한마디에 눈물을 펑펑 쏟은 사연 등 '결혼 4년 차' 아내이자 엄마로서 다방면으로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놔 '운명 커플'들의 공감을 샀다는 후문.

배우 박진희가 스페셜 MC로 합류한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은 11일(월)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