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동상이몽2' 박진희 "판사 남편, 5살 연하란 소리에 소개팅 미뤄"

입력 2017-12-12 14:01:45 | 수정 2017-12-12 14:01:45
글자축소 글자확대
'동상이몽2' 박진희기사 이미지 보기

'동상이몽2' 박진희


'동상이몽2'에 출연한 배우 박진희가 판사로 재직 중인 남편과의 결혼스토리를 전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초대된 박진희는 "너무 어린 사람은 남자로 안보여 5살 연하라는 이야기에 소개팅을 미뤘다"라고 밝혔다.

이어 "3개월 뒤 지금의 남편을 만났는데 정말 '너는 내 운명'이라는 기분이 들었다"라고 고백했다.

박진희는 2014년 5세 연하의 판사와 결혼해 현재 순천에서 생활 중이다. 그는 "순천은 마음 자체가 편한한 곳"이라며 "서울이 오히려 불편하게 느껴져서 올라오고 싶지 않을 정도"라고 털어놨다.

이 날 박진희는 ‘독박 육아’ 도중 남편의 말 한마디에 눈물을 펑펑 쏟은 사연 등 ‘결혼 4년 차’ 아내이자 엄마로서 다방면으로 자신의 경험담을 털어놔 ‘운명 커플’들의 공감을 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