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올 크리스마스를 완성할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

입력 2017-12-12 14:04:12 | 수정 2017-12-12 14:04:12
글자축소 글자확대
- 서희태 지휘자가 이끄는 밀레니엄심포니오케스트라의 연주
- 12월 24일, 25일 양일간 롯데콘서트홀에서 펼쳐지는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 中

기사 이미지 보기


소프라노 김순영, 바리톤 이응광과 뮤지컬 배우 민우혁, 박지연, 정선아, 최현주가 오는 12월 24일 롯데콘서트홀에서 개최되는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 - Someone like you(썸원 라이크 유) 무대에 오른다.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은 롯데엔터테인먼트와 오디컴퍼니가 공동으로 제작, 오는 24일, 25일 양일간 ‘Someone like you(썸원 라이크 유)’, ‘Let It Go(렛잇고)’, ‘This Is The Moment(디스 이즈 더 모먼트)’ 세가지 테마를 통해 관객들에게 선물 같은 공연을 선사하고자 준비한 윈터프로젝트다.

이들이 출연하는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 - Someone like you(썸원 라이크 유) 테마는 ‘오페라의유령’, ‘레미제라블’, ‘미스사이공’, ‘노트르담 드 파리’ 등 관객들에게 사랑 받는 대표 뮤지컬들의 러브 테마들로 크리스마스 이브를 완벽하게 완성 할 아름다운 세레나데의 향연을 준비하고 있다.

뛰어난 가창력을 자랑하는 뮤지컬계 디바 정선아는 뮤지컬 보디가드의 대표 넘버 ‘I Will Always Love You’ 로 다시 한번 좌중을 압도할 예정이며, 흡인력 있는 연기로 관객들의 무한 신뢰를 받고 있는 배우 민우혁은 장발장의 간절함을 담은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Bring Him Home’넘버를, 박지연은 마리우스를 향한 애틋하고 아름다운 사랑을 담은 넘버인 ‘On my own’ 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섬세한 감정연기로 자신만의 캐릭터를 표현해내는 배우 최현주는 사랑에 빠진 여자의 설렘이 담겨있는 뮤지컬 마이 페어 레이디의 'I Could have danced all night'을 열창할 예정이다.

더불어 국내를 넘어 유럽 오페라 무대에서 각광받고 있는 바리톤 이응광은 '팬텀'의 여주인공 크리스틴 역으로 뮤지컬에 첫 도전해 눈길을 끌며 클래식과 뮤지컬을 넘나드는 소프라노 김순영과 함께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의 러브 테마인 ‘All I Ask of You’를 선보일 예정이다.

뮤지컬 콘서트 ‘12월의 선물’은 인터파크, 멜론티켓, 롯데콘서트홀에서 예매 가능하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