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성태, 한국당 원내대표 선출…"잘 싸우는 야당 되겠다"

입력 2017-12-12 19:04:51 | 수정 2017-12-12 19:04:51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김성태(3선·서울 강서구을) 자유한국당 의원이 12일 당의 신임 원내대표로 선출됐다. 김 의원은 '강력한 대여투쟁'과 '잘 싸우는 야당'을 앞세워 의원들의 지지를 얻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선거에서 참석의원 108명 중 55명의 표를 얻어 35표를 얻은 홍문종 의원을 20표 차이로 누르고 원내대표에 당선됐다. 한선교 의원은 17표로 3위를 기록했다.

당은 당초 1차 투표에서 참석의원 과반을 득표한 후보자가 나오지 않을 경우 상위 두 후보를 대상으로 재투표를 실시하는 결선투표 방식으로 경선을 실시했으나 1차 투표에서 김 의원이 과반을 확보하면서 결선투표 없이 원내대표를 확정지었다.

정책위원회 의장에는 김 의원의 러닝메이트로 경선에 참여한 범친박계 함진규(2선·경기 시흥시갑) 의원이 선출됐다.

김소현 기자 ksh@hankyung.com
안녕하세요. 정치부 김소현 기자입니다.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