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심현섭 "맞선 100번, 결혼정보회사 등급은…" 고백

입력 2017-12-13 08:01:45 | 수정 2017-12-13 08:01:46
글자축소 글자확대
개그맨 심현섭 / 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기사 이미지 보기

개그맨 심현섭 / 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결혼을 위해 맞선만 100번 넘게 봤다."

개그맨 심현섭이 지난 12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 합류하며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심현섭은 "결혼정보업체에 가입했었다"며 "100번 넘게 선을 받다. 그 이후에도 선이 5개 잡혔었는데 다 취소됐다"고 털어놨다. 이어 자신의 신랑감 등급은 최하위라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신랑감 A등급은 명문대 출신이어야 하고 부모님이 두 분 모두 살아계셔야 한다. 연봉도 1억이 넘어야 한다"며 씁쓸한 미소를 지었다.

심현섭은 "서두른다고 되는 게 아니더라. 제일 어렵다"면서 "지금은 결혼할 생각이 없어져 그게 더 두렵다"고 속내를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