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대림역 칼부림 사건, 20대 중국동포 숨져…경찰 "용의자 추적 중"

입력 2017-12-13 14:38:03 | 수정 2017-12-13 14:38:0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서울 지하철 대림역 인근에서 20대 중국 동포가 흉기에 찔려 사망한 사건이 발생했다.

13일 서울 영등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4시 27분께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대림역 9번 출구 근처에서 중국동포 A 씨(26)가 칼에 찔려 쓰러져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해 신고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흉기에 왼쪽 가슴을 찔린 상태였으며, 발견 직후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신고자 증언에 따르면 A씨는 각목을 들고 칼을 든 범인과 다툰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경찰은 주변 폐쇄회로(CC)TV 분석과 탐문 수사를 통해 용의자를 추적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