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호영, 범상치 않은 캐릭터 등장…그의 롤모델은?

입력 2017-12-14 10:29:32 | 수정 2017-12-14 10:29:32
글자축소 글자확대
라디오스타 김호영
라디오스타 김호영기사 이미지 보기

라디오스타 김호영


배우 김호영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남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는 김호영이 게스트로 출연해 화려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날 신점을 좋아한다는 김호영은 “일단 제가 들어가면 그 분의 첫 마디가 ‘범상치 않은 놈이 왔구나’다”라고 말해 공감을 자아냈는데, 이와 다르게 종교는 가톨릭이며 세례명은 ‘베네딕트’라고 밝혀 큰 웃음을 줬다.

앞서 진행된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그는 자신의 롤모델에 대해 "첫 연극을 시작했을 때는 조승우였다"고 밝힌 바 있다.

이어 "현재는 스스로를 브랜드화 하기 위해 한국의 오프라 윈프리가 되고 싶다"며 "외적인 것보다 태도가 멋있는 사람이 돼서 자신 있게 발언하고 싶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