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화유기' 이승기 "첫방 시청률 10% 넘으면 재입대 할 것" 농담에 '폭소'

입력 2017-12-15 11:52:38 | 수정 2017-12-15 14:28:11
글자축소 글자확대
'화유기' 이승기 /사진=최혁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화유기' 이승기 /사진=최혁 기자


배우 이승기가 '화유기' 시청률 10% 달성시 군대 체험을 하겠다고 밝혔다.

15일 서울 강남구 임패리얼팰리스서울에서 tvN 새 토일드라마 ‘화유기’(극본 홍정은, 홍미란/연출 박홍균/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제이에스픽쳐스) 제작발표회가 열려 주연배우 차승원, 이승기, 오연서가 참석했다.

이날 이승기는 시청률 공약을 묻는 질문에 "민간인이 된지 얼마 안되서 시청률 공약 잘 모른다. 배우분들과 함께하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첫방 시청률 10% 나오면 재입대 하겠다. 농담이다. 감이 없다"라고 농을 치면서도 "특수전 사령부의 허락을 얻고 부대 체험을 하겠다"라고 공약을 밝혔다.

이에 MC를 맡은 박경림은 "tvN 홍보팀과 협의 후에 진행해야 할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화유기'는 고대소설 서유기를 모티브로 퇴폐적 악동요괴 손오공과 고상한 젠틀요괴 우마왕이 어두운 세상에서 빛을 찾아가는 여정을 그린 절대낭만 퇴마극이다. 홍정은, 홍미란 작가와 박홍균 감독이 ‘최고의 사랑’ 이후 다시 한 번 의기투합했다. 오는 23일 밤 9시 첫 방송.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