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전주 5세 여아 실종…공개수사 전환

입력 2017-12-16 09:23:58 | 수정 2017-12-16 09:23:5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경찰이 지난 8일 실종 신고가 접수된 5살 여아에 대한 수사를 공개수사로 전환하기로 했다.

전북지방경찰청은 지난달 18일쯤 전북 전주시 우아동의 한 원룸에서 실종된 5살 고준희 양에 대한 실종 경보를 발령했다.

고준희 양은 키 1m 10cm에 몸무게 20kg, 계란형 얼굴에 파마머리이며 발달장애를 앓는 것으로 알려졌다.

별거 중이었던 고 양의 부모는 아이를 서로 보호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가 뒤늦게 신고했다고 경찰에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 양의 부모가 아이가 실종된 지 20여 일 만에 뒤늦게 신고한 게 석연치 않아 경찰은 거짓말 탐지기 조사까지 진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고준희 양을 찾기 위해 헬기와 경찰견을 동원해 집 주변 야산과 저수지 등을 수색했지만, 지금까지 행적이 드러나지 않고 있다며 아이를 보호하거나 본 적이 있으면 경찰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