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故 샤이니 종현, 사망 일주일 전 콘서트서 신곡 공개…MV·예능 촬영도 마쳐

입력 2017-12-19 09:39:04 | 수정 2017-12-19 09:39:04
글자축소 글자확대
故 샤이니 종현
故 샤이니 종현기사 이미지 보기

故 샤이니 종현


고(故) 샤이니 종현이 사망 일주일 전 진행된 콘서트에서 신곡을 발표한 사실이 알려졌다.

종현은 지난 10일 열린 단독 콘서트 '인스파이어드'에서 내년 초 발표할 신보 수록곡을 공개한 것으로 드러났다.

종현은 '환상통'을 비롯, '어떤 기분일까', '와플', '크리스마스송', '사람 구경 중', '테이크 더 다이브(Take The Dive)' 등 총 5곡의 신곡을 팬들 앞에서 최초 공개했다.

특히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 신보 재킷 촬영 등까지 진행하며 사망 사흘 전까지 열정적으로 컴백 준비를 해왔다고.

또 최근 JTBC '밤도깨비' 촬영을 마쳤고, 샤이니 완전체 돔 콘서트 등이 예정돼 있어 그의 갑작스런 죽음이 팬들에겐 더욱 안타깝게 다가왔다.

종현은 18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한 레지던스호텔에서 갈탄과 번개탄이 탄 흔적과 함께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건국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오후 6시 45분쯤 숨을 거뒀다. 종현의 빈소는 서울아산병원에 마련됐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