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워너원 강다니엘, 크리스마스 제발 혼자 보내줘! '공공재' 스타 1위

입력 2017-12-19 10:38:00 | 수정 2017-12-19 11:06:44
글자축소 글자확대
워너원 강다니엘 크리스마스 혼자 보내길 바라는 스타 1위기사 이미지 보기

워너원 강다니엘 크리스마스 혼자 보내길 바라는 스타 1위


네티즌들이 크리스마스 제발 혼자 보냈으면 하는 남자 스타로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을 뽑았다.

'익사이팅디시'가 '크리스마스 제발 혼자 보냈으면 하는 남자스타는?'으로 투표를 실시한 결과 강다니엘이 1위에 올랐다. 이 투표는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총 7일간 진행했다.

총 5,523표 중 2,581표(46.7%)의 압도적인 지지로 1위를 차지한 강다니엘은 듬직한 체구와 남자다운 성격, 대형견을 연상케 하는 귀여운 외모와 애교로 2, 30대 여성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으며 새로운 '공공재' 스타로 떠오르고 있다.

2위로는 1,750표(31.7%)로 배우 강동원이 선정됐다. 모델 출신답게 큰 키에 완벽한 몸매, 날카로운 외모와 이에 상반되는 털털한 성격으로 '소년미'의 대명사가 된 그는 원조 '공공재' 스타다.

3위에는 561표(10.2%)로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꼽혔다. 그는 훈훈한 외모와 겸손한 태도, 성실한 학업 자세로 남녀노소 큰 사랑을 받으며 '엄친아', '국민사위' 등의 호칭을 얻었다.

이 외에 배우 박보검, 박형식, 방탄소년단의 뷔, 빅뱅 지드래곤 등이 뒤를 이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