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비디오스타' 사무엘, 어느 마른 아이돌의 설움 "음식 목에 박아 넣어"

입력 2017-12-19 17:08:49 | 수정 2017-12-19 17:08:49
글자축소 글자확대
'비디오스타' 사무엘기사 이미지 보기

'비디오스타' 사무엘


‘비디오스타’에서 사무엘이 ‘프로듀스 101 시즌2’ 비하인드 스토리부터 자신의 고민까지 모두 속 시원하게 털어낼 예정이다.

19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 ‘한정판 노래산타! 노래가 밥 먹어줘요’편에서는 시청자의 귀를 호강 시켜줄 음색깡패 박정현, 정기고, 알리, 한동근, 사무엘이 출연한다.

이날 사무엘은 ‘프로듀스 101 시즌2’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사무엘은 초반 A레벨 에이스로 시작하며 순위 발표식에서 2위 차지하는 압도적인 인기도를 보였지만 최종 순위 18위로 아쉽게 탈락했다.

사무엘에게 탈락 당시 기분을 묻자 “18등을 보자마자 이유가 있어서 떨어지지 않았을까”라고 말해 나이답지 않은 성숙한 모습을 내비췄다. 그러나 생방송이 끝나자마자 눈물이 났고, 참가자 모두 다 함께 울었다고 전했다.

또한 이날 사무엘은 살을 찌우기 위해 “음식을 목까지 박아 넣고 있다”고 밝혀 주변 사람들의 걱정을 샀다. 살찌우는 이유는 “혼자 무대에 서야 하는데 마르면 (무대가) 비어 보인다며 세 달 동안 7kg를 찌웠다고 전했다. 특히 함께 출연한 정기고와 한동근은 사무엘에게 ”음식을 안 씹고 먹으면 살이 찐다“, ”빨리 먹어야 된다“며 살찌는 꿀팁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