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회사 그만둔지 1년 넘었는데"…취업 유경험 실업자 역대 최고

입력 2017-12-21 09:25:12 | 수정 2017-12-21 09:25:12
글자축소 글자확대
전체 실업자 중 30% 취업 유경험 실업자
관련 통계 집계 이후 '최대치'
기사 이미지 보기

"비정규직이라도 취업한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회사를 그만둔지 1년이 지나도록 새로운 직장을 찾지 못한 실업자가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2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달 전체 실업자 87만4000명 중 30.0%인 26만2000명이 1년 전 회사를 그만두고 직장을 찾지 못한 취업 유경험 실업자였다.

1년 이전 취업 유경험 실업자 비율이 30%대에 진입한 것은 관련 통계가 집계되기 시작한 1999년 6월 이후 처음이다.

통상 10%대에 머물렀던 1년 이전 취업 유경험 실업자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20%대를 넘어섰고 2012년 유럽발 재정위기 이후에는 20% 중·후반대로 더 높아졌다. 이후 올해 9·10월 각각 26.1%, 27.8%로 높아지다가 지난달 뛰어올랐다.

최근 1년 이내 회사를 그만둔 경험이 있는 실업자까지 포함한 취업 유경험자 비율은 91.5%로 오히려 전달(92.1%)보다 0.6%p(포인트) 떨어졌다.

1년 이전 취업 유경험자 비율이 늘어난 것은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에 따른 지방직 공무원 추가 채용의 영향이 있다는 분석도 있다.

지난해 회사를 그만두고 취업 준비를 하던 비경제활동인구가 올해 공무원 채용 기회가 늘어나면서 대거 통계상 '실업자'가 됐다는 것이다.

통계청 관계자는 "고용시장이 개선되지 않으면서 오랜 기간 일을 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며 "지난달 1년 이전 취업 유경험 실업자 비율이 올라간 것은 지방직 공무원 시험 영향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