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PHOTOPIC] 하늘의 별이 된 故 종현 마지막 가는 길

입력 2017-12-21 12:30:23 | 수정 2017-12-21 12:30:2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故 샤이니 종현(본명 김종현, 향년 27세)의 발인식이 21일 오전 서울 풍납동 아산병원에서 엄수됐다.
기사 이미지 보기
종현 발인기사 이미지 보기

종현 발인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기사 이미지 보기

종현은 지난 18일 오후 6시 서울 청담동 한 오피스텔에서 쓰러진 채로 발견됐다. 심정지 상태로 근처 병원에 후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