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치매 투병' 자니윤, 충격 근황…예전 모습 찾아볼 수 없어

입력 2017-12-21 15:28:04 | 수정 2017-12-21 15:28:04
글자축소 글자확대
자니윤 근황, 치매 투병
사진 = SBS '강심장' 방송화면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 SBS '강심장'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자니윤의 충격적인 근황이 전해졌다.

21일 한 매체는 美 LA의 한 요양병원에서 지내고 있는 자니윤의 모습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자니윤은 현재 대뇌 신경 세포의 손상으로 인해 기억을 잘 못 하고 그를 보살펴 주는 사람이 없으며 마음대로 움직일 수조차 없어 바퀴가 달린 이동수단에 의지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 속 자니윤은 그간 방송에서 보던 밝은 모습이 아니었다. 자니윤은 백발에 한눈에 봐도 쇄약해진 몸상태로 시선을 끌었다. 얼굴에 핏기조차 없는 쇠약한 모습이며 또다른 사진에서는 해당 병원에서 지내는 노인들과 담소를 나누고 있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끌었다.

자니윤은 ‘본인이 누군지 아냐’라는 기자의 질문에 애써 답을 하려 했으나 기억을 떠올리지 못해 눈물을 쏟기도 했다고.

한편 자니윤은 미국과 한국의 각종 토크쇼를 통해 화려한 입담을 뽐내며 큰 인기를 모은 바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