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우새' 토니안, 아프리카 가나行…샘 오취리 일곱 형제 공개

입력 2017-12-22 14:46:12 | 수정 2017-12-22 14:46:12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오는 24일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샘 오취리의 고향인 아프리카 가나로 떠난 토니안의 모습이 방송된다.

토니안은 평소 절친한 사이인 붐, 강남, 샘 오취리와 함께 꼬박 하루가 걸려 가나에 도착했다.

이들은 샘 오취리의 안내를 따라가는 곳마다 처음 보는 역동적이고 신기한 가나의 모습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특히 샘 오취리의 고향 집에서는 할아버지, 아버지에 이어 샘 오취리의 일곱 형제들까지 총출동해 뜨거운 만남을 가졌는데, 사람 얼굴만 한 달팽이 요리를 비롯한 가나의 가정식 요리들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 가나 어르신의 예상치 못한 팩트 폭행 멘트에 당황하는 토니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토니 일행과 샘 오취리 엄마와의 만남은 물론, 흥의 나라 가나의 '불토'를 제대로 느낄 수 있는 가나 클럽 접수기도 전파를 탈 예정이다.

과연 '친구 따라 가나 간' 4인방에게 어떤 일들이 펼쳐질지, 이들의 좌충우돌 가나 여행기는 오는 오는 24일 밤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