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금호타이어 채권단, 1조9000억 채권 만기 내년 1월로 연장

입력 2017-12-22 15:41:51 | 수정 2017-12-22 15:41:51
글자축소 글자확대
산업은행과 채권단은 금호타이어에 대한 1조9000억원 규모의 채권 행사 유예기간을 이달 28일에서 내년 1월28일로 1개월 연장하기로 했다고 22일 밝혔다.

산업은행은 채권단과 협력해 금호타이어의 경영 정상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산업은행은 당초 이달 18일 채권단 협의회를 열어 금호타이어 실사 결과를 공유하고 정상화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었으나 협의회 일정을 미뤘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