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 제천 화재 현장 도착 … 소방당국이 밝힌 화재 원인은?

입력 2017-12-22 16:03:57 | 수정 2017-12-22 16:07:28
글자축소 글자확대
문재인 대통령 제천 화재 참사 현장 방문···상황 보고 받아
소방당국 배관 열선 설치 중 불꽃 튀어 발화 추정
제천 화재 현장 찾은 문재인 대통령_사진 허문찬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제천 화재 현장 찾은 문재인 대통령_사진 허문찬 기자



사진 허문찬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사진 허문찬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전날 화재 참사가 발생한 충북 제천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피해 상황을 보고받고 추가 인명피해 최소화 등 후속 대책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

청와대는 국가위기관리센터도 가동 중이다.

문 대통령은 전날 참모들에게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을 중심으로 신속한 화재진압과 구조를 통해 인명피해가 최소화하도록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며 "안타깝게 사망한 분들은 신원을 파악해 가족들에게 신속히 전달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제천 화재 현장을 찾은 문 대통령은 현장 화재 진압에 애쓴 소방관들을 격려하고 화재 사고 유족들을 만나 위로했다.

제천 화재 현장 찾은 문재인 대통령_사진 허문찬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제천 화재 현장 찾은 문재인 대통령_사진 허문찬 기자




한편, 21일 오후 제천의 한 스포츠센터체서 발생한 화재로 인해 29명 사망, 29명 부상이라는 막대한 희생자가 발생했다. 대다수 피해자들은 2층 여성사우나에서 발생한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1층 주차장 천장에 배관 열선 설치 작업을 하던 도중 튄 불꽃이 방습 등의 목적으로 설치된 11mm 스티로폼에 옮겨붙으면서 아래 주차장에 있던 차량에 불이 옮겨붙은 것으로 추정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