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민영, 나무엑터스와 전속계약…"활동 전폭 지원…페이스 메이커 역할 할 것"

입력 2017-12-26 13:48:09 | 수정 2017-12-26 13:48:09
글자축소 글자확대
박민영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기사 이미지 보기

박민영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


배우 박민영이 나무엑터스의 새 식구가 됐다.

26일 나무엑터스는 배우 백민영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박민영 씨가 안정적인 환경에서 연기 활동에 집중할 수 있는 소속사를 찾고 있다. 서로 신뢰를 갖고 함께 일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배우로서 재능과 개성이 넘치는 만큼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며 페이스메이커 역할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소속사를 옮긴 박민영은 배우로서의 2막을 열 예정이다. 그를 향한 아시아권의 관심이 여전히 뜨겁고 중국의 스타배우 장한과 촬영한 60부작 드라마 ‘금의야행’ 방영을 앞둔 상태이기 때문이다. 새로운 소속사를 만난 박민영의 향후 행보와 변신에 대해 기대와 응원이 이어지고 있다.

박민영은 2006년 MBC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데뷔한 후 드라마 '아이 엠 샘', '자명고', '성균관 스캔들', '닥터 진', '시티헌터', '개과천선', '힐러' '리멤버'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서 두각을 나타냈다. 데뷔시절부터 연기력과 스타성을 동시에 겸비해 주목 받아 국내뿐 아니라 ‘아시아 스타’로 주목 받았다. 또한 최근 열연한 드라마 ‘7일의 왕비’에서 신채경 역으로 다양한 시청층에게 호평을 받아 성장을 인정 받았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