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낸시랭·왕진진, 기자회견 연다…"故장자연 미공개 편지 공개"

입력 2017-12-29 13:48:28 | 수정 2017-12-29 13:48:28
글자축소 글자확대
낸시랭 SNS 캡처기사 이미지 보기

낸시랭 SNS 캡처


온갖 루머에 휩싸인 팝아티스트 낸시랭, 왕진진(본명 전준주)이 기자회견을 연다.

앞서 낸시랭은 자신의 SNS를 통해 '위한컬렉션 회장'이라고 알려진 왕진진과 혼인신고 소식을 전했다. 하지만 한 매체를 통해 그의 남편에 대한 정체 논란이 퍼지기 시작했다. 왕진진의 신상은 물론, 그는 10건 이상의 범죄 기록과 사실혼 관계의 아내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왕진진은 2009년 고(故) 장자연이 보낸 편지라며 총 50통(230장 분량)을 위조해 언론사에 허위 제보한 혐의로 징역 8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29일 낸시랭은 한 매체를 통해 "세상의 의심과 억측에 진절머리가 난다"며 발끈했다.

이어 "두 사람의 아름다운 결혼을 근거없는 한쪽의 주장만으로 망쳤다"며 “변호사를 선임했고, 다음 주 기자회견을 열어 모든 진실을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이 기자회견장에는 그의 남편도 함께하며, 고 장자연 미공개 편지 증거자료 등을 공개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