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역적 잔치' 2017 MBC 연기대상…주인공 윤균상은 어디에

입력 2017-12-31 09:31:53 | 수정 2017-12-31 11:15:07
글자축소 글자확대
MBC 드라마 '역적'에서 홍길동 역으로 활약한 배우 유균상. / 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MBC 드라마 '역적'에서 홍길동 역으로 활약한 배우 유균상. / 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지난 30일 밤 열린 '2017 MBC 연기대상'은 월화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의 잔치로 끝났다. 역적은 신인상부터 대상까지 8관왕을 차지하며 축포를 쏘아올렸다.

그러나 주인공 홍길동 역을 맡았던 배우 윤균상(사진)은 수상의 영광을 얻지 못했다. 아울러 윤균상은 시상식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2017 MBC 연예대상에서 역적은 신인상부터 대상까지 8관왕을 차지했다. 가령 역의 채수빈과 녹수 역의 이하늬는 월화극 부문 여자 우수연기상, 최우수연기상을 거머쥐었다. 올해의 드라마상과 작가상도 역적에게 돌아갔고, 영예의 대상은 김상중이 받았다.

주인공 홍길동 역으로 활약한 윤균상은 이날 시상식에도 불참했다. 현재 방영 중인 SBS 드라마 '의문의 일승'의 촬영 스케줄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윤균상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글도 화제다. 윤균상은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역적 촬영 당시 찍은 사진과 함께 "많이 보고싶고 그립습니다. 너무 축하하고 사랑합니다. 홍길동"이라는 글을 남겨 팬들의 아쉬움을 키웠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