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지난해 영화 관객 2억2000만명 육박…'역대 최다'

입력 2018-01-01 10:19:39 | 수정 2018-01-01 10:19:39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지난해 연간 극장관객수가 역대 최다를 경신했다.

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해 총 관객수는 전년 대비 284만명 증가한 2억1987만명으로 집계됐다.

연간 관객 수는 2013년 처음으로 2억명을 돌파한 뒤 2억1000만명대를 유지하며 정체상태를 이어갔다.

2016년에는 6년 만에 관객 수가 소폭 줄기도 했으나 지난해 다시 반등했다.

극장가에서는 당초 한국영화 부진과 20∼30대 고객 감소 등으로 지난해 연간 관객수가 전년과 비슷한 수준이거나 다소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다. 그러나 '강철비', '신과 함께-죄와벌', '1987' 등 한국영화가 흥행하며 관객을 끌어모았다.

지난해 한국영화 관객수는 1억1390만명으로 6년 연속 1억 명대를 유지했다.

한국영화 점유율도 53.0%로 7년 연속 절반을 넘어섰다.

연말 한국영화 대작들이 잇따라 흥행에 성공한 덕분으로 풀이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