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현준 "아내 둘째 임신, 기쁘고 고맙다" (공식입장)

입력 2018-01-01 10:22:13 | 수정 2018-01-01 10:22:13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신현준 부부가 무술년 새해 첫 날, 둘째 임신 소식을 전했다.

1일 신현준은 소속사를 통해 "둘째 소식에 너무나 기쁘고 아내에게도 고맙다. 어디를 다닐 때마다 '둘째 가지셔야지요!'라고 덕담 해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60년만에 돌아온 황금 개띠해에 모든 분들 새해 복 많이 많이 받으시고 웃는 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란다. 데뷔 후 지금까지 많은 분들께 큰 사랑을 받았는데 그 사랑 잊지 않으며 받은 사랑을 나누고 더욱 감사하며 살겠다"고 덧붙였다.

현재 신현준은 인덕대 방송연예과 전임 교수로 후배를 양성 중이며, KBS '연예가 중계', JTBC '오아시스', MBC에브리원 '시골경찰', TV조선 '엄마의 봄날', E채널 '내딸의 남자들' 등에 출연하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태흥영화사 제작, HJ 필름이 마케팅하고 있는 평창동계패럴림픽의 가장 핫한 종목인 파라아이스하키(아이스슬레지하키) 국가대표팀 선수들의 작은 행복을 담담하게 그려낸 휴먼 다큐멘터리 영화 '우리는 썰매를 탄다'가 오는 2월 22일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