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1학기 학자금대출 금리 2.20%로 인하…"1월에 미리 신청해야"

입력 2018-01-02 15:57:33 | 수정 2018-01-02 15:57:33
글자축소 글자확대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2018학년도 1학기 학자금대출 금리를 2.20%로 인하한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지난 학기(2.25%)보다 0.05%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금리가 낮아지면서 기존 대출자를 포함해 학생 131만명이 올해 1학기에 약 20억원의 이자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일반 상환 생활비대출의 경우 2017학년도 2학기까지는 학기당 100만원이 한도였지만, 올해 1학기부터는 한도가 150만원으로 높아졌다.

취업 후 상환 학자금대출의 상환 기준소득은 기존 1856만원에서 8.5%(157만원) 오른 2013만원으로 조정된다.

취업 후 상환 학자금대출은 일정 규모 이상 소득이 발생한 시점부터 원리금을 상환하는 대출제도다. 소득이 기준보다 낮으면 원리금 상환을 유예받을 수 있다.

1학기 학자금대출은 3일부터 한국장학재단 누리집에서 신청하면 된다. 등록금대출은 4월25일까지, 생활비대출은 5월4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학생들이 대학의 등록 마감일로부터 한 달 전에 대출을 신청해달라고 당부했다. 소득분위(구간) 산정에 1개월 정도 소요되기 때문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장학재단 누리집과 콜센터(☎1599-2000)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국 현장지원센터에서는 방문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