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경영권 분쟁' KTB 권성문·이병철, 최대주주 변경 논의

입력 2018-01-03 09:15:28 | 수정 2018-01-03 09:15:28
글자축소 글자확대
경영권 분쟁을 벌인 권성문 KTB투자증권 회장과 이병철 부회장 측이 3일 최대주주 변경과 관련한 논의를 벌이고 있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양측 변호사는 전날 저녁에 이어 이날 오전에도 만나 이 부회장의 우선매수청구권 행사에 따른 여러 조건을 논의 중이다.

앞서 이 부회장은 지난 2일 우선매수권 행사를 통해 1대 주주인 권 회장이 보유한 주식 1324만4956주를 매수한다고 공시했다.

이 부회장이 주식 매수를 완료하게 되면 지분율이 14.00%(988만4000주)에서 32.76%(2312만8956주)로 늘어나면서 2대 주주에서 최대주주가 된다.

그러나 권 회장은 이 부회장의 우선매수청구권 행사 통지서에 일부 내용이 누락됐다며 통지서의 유효성을 문제 삼고 나서 종결되는 듯했던 경영권 분쟁의 불씨를 남겨뒀다.

이에 한국거래소는 KTB투자증권에 최대주주 변경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를 요구했다. 답변 시한은 이날 낮 12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한·일 위안부 합의 재협상,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