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선명탐정3' 김지원 "최고의 파트너? 박서준 아닌 김명민·오달수"

입력 2018-01-03 11:41:23 | 수정 2018-01-03 11:43:08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배우 김지원이 파트너복이 많은 것에 대해 감사하다고 말했다.

3일 오전 서울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이하 '조선명탐정3') 제작보고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김석윤 감독과 배우 김명민, 오달수, 김지원이 참석했다.

이날 배우들은 파트너복이 가장 많은 사람으로 김지원을 꼽았다. 이에 김지원은 "이미 내 옆에 계신 분들만 보셔도 알지 않느냐"며 "영화 촬영하면서 복 받았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 두분이 너무 잘 챙겨주시고 조언도 많이 해주셔서 힘든 것 없이 배우면서 촬영했다"고 밝혔다.

MC 박경림이 김지원에게 "늘 베스트커플상을 받는다. 이민호, 진구, 박서준 등이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지원은 최고의 파트너로 김명민, 오달수를 꼽았다. "한 명만 선택할 수가 없다"고 하자 김명민과 오달수는 "속마음을 잘 알고 있다"고 덧붙여 폭소케 했다.

한편 '조선명탐정3'는 괴마의 출몰과 함께 시작된 연쇄 예고 살인 사건을 파헤치기 위해 명탐정 김민(김명민 분)과 서필(오달수 분), 기억을 읽은 괴력의 여인이 힘을 합쳐 사건을 파헤치는 코믹 수사극이다.

1,2편에 이어 더욱 강력해진 이야기로 돌아온 '조선명탐정3'는 오는 2월 개봉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사진 =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유치원·어린이집 영어수업 금지,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