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썰전' 유시민, 위안부 TF 결과 발표에 "참을 인 세 번이면 호구"

입력 2018-01-04 14:44:07 | 수정 2018-01-04 14:44:07
글자축소 글자확대
기사 이미지 보기

오늘(4일) 방송되는 JTBC '썰전'에서 '위안부 합의 검증 태스크포스 결과 발표'에 대해 이야기했다.

먼저 박형준은 "문재인 대통령의 성명만 보면 사실상 위안부 합의는 파기로 해석될 소지가 크다"라고 분석했다.

유시민은 이에 동의하면서 "문 대통령의 성명을 파기로 해석한다는 것은, 과거 합의 당시 박근혜 정부가 요구받은 행동(성노예 표현 금지 등)을 이번 정부가 하지 않아도 된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이어 "(오히려) 일본 정부에서 파기된 게 아니라며 약속을 지키라고 요구할 것"이라 덧붙였다.

또 유시민은 "박명수 씨 어록을 들려드리자면 '참을 인 세 번이면 호구'된다. 우리도 성질 한 번씩 내야 한다"라고 날 선 평을 냈다.

한편,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은 오늘(4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관련기사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