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집사부일체' 이상윤 "예능 도전 이유, 세상 많이 알고 싶었다"

입력 2018-01-05 11:35:24 | 수정 2018-01-05 13:25:07
글자축소 글자확대
'집사부일체' 이상윤  /사진=변성현 기자기사 이미지 보기

'집사부일체' 이상윤 /사진=변성현 기자


배우 이상윤이 '집사부일체'로 예능 도전한 이유를 밝혔다.

5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집사부일체'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이상윤은 "연기를 하면서 부족함을 느끼고 채우고 싶었다. 세상을 많이 알고 싶어서 여행을 다니기도 했다. 그런 와중에 섭외가 왔다. 예능이라서가 아니라 다양한 사람을 만날 수 있다는 것이 좋았다"라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그는 "사부를 통해 라이프스타일을 보고 이 프로그램이 아니면 만날 수 없는 분을 만나 배울 수 있는 점이 굉장히 매력적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이승기는 "감사드리고 싶다. 세상을 알고 싶기 위해 저희를 선택했다는 것이 감사드린다. 앞으로가 더 기대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집사부일체’는 인생에 물음표가 가득한 ‘청춘 4인방’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마이웨이 괴짜 ‘사부’를 찾아가 그의 라이프 스타일대로 동거동락하며 깨달음 한 줄을 얻는 프로그램이다.

'집사부일체'는 지난해 12월 31일 첫 방송돼 11.1%(닐슨코리아 조사) 시청률을 기록 동시간대 방송 1위를 기록해 화제를 모았다. 첫 사부 전인권과의 만남은 오는 7일 오후 6시 25분 방송 예정이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연예이슈팀 김예랑 기자입니다.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