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스타강사에게 배우는 겨울방학 미적분Ⅰ 학습전략

입력 2018-01-05 14:46:30 | 수정 2018-01-05 14:46:30
글자축소 글자확대
차길영 세븐에듀 강사기사 이미지 보기

차길영 세븐에듀 강사



겨울방학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예비고2·고3 학생들의 미적분Ⅰ학습법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수학인강 스타강사 세븐에듀 차길영 강사는 문과·이과 학생들에게 미적분Ⅰ학습법을 제시하고 겨울방학을 효과적으로 보낼 수 있는 학습전략을 추천했다.

학교마다 차이는 있지만 고2의 경우 문과는 미적분Ⅰ, 확률과 통계 두 개의 과목을 이과는 미적분Ⅰ, 확률과 통계를 포함해 미적분Ⅱ, 기하와 벡터 등 3개 이상의 과목을 배우게 된다. 이과의 경우 수능 출제 범위에 미적분Ⅰ이 포함되지 않으므로 미적분Ⅰ은 학습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내신 시험 범위에 포함될 뿐만 아니라 미적분Ⅱ를 이해하는 기본이 되므로 절대로 소홀히 해서는 안 되는 과목이다. 때문에 이번 겨울방학 문과·이과 모두에게 미적분Ⅰ학습은 앞으로의 등급을 결정하는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다.

문과의 경우 수능 출제 범위에 고1에서 배우는 수학Ⅱ 과정이 포함된다. 따라서 문과를 진학하려는 학생들은 고1 2학기 과정인 수학Ⅱ를 내신을 위한 단기적 학습에 그칠 것이 아니라 수능을 위한 심화 학습까지 해야 한다. 특히 미적분Ⅰ과정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수학Ⅰ의 인수분해, 이차함수와 이차부등식, 직선의 방정식에 대한 이해가 필수적이고 수학Ⅱ의 함수, 등차수열, 등비수열, 수열의 합에 대한 내용을 정확하게 이해할 필요가 있다. 문과 학생들은 미적분Ⅰ을 많이 어려워하는 이유도 수학Ⅰ, 수학Ⅱ에 대한 정확한 개념이 부족하기 때문이다. 때문에 미적분Ⅰ을 공부함과 동시에 수학Ⅰ, 수학Ⅱ의 부족한 개념을 보충하는 것이 좋다.

이과의 경우 미적분Ⅰ뿐만 아니라 확률과 통계, 미적분Ⅱ와 기하와 벡터까지 공부해야한다는 부담감 때문에 미적분Ⅰ을 제대로 공부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2학년 이후 고난도 문제를 잘 풀지 못하는 이유 중 하나가 미적분Ⅰ개념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한 상태에서 미적분Ⅱ와 기하와 벡터 진도를 나가기 때문이다. 3학년 이후로는 미적분Ⅱ와 기하와 벡터를 학습해야 하기 때문에 미적분Ⅰ개념을 다시 볼 시간적 여유가 없다. 때문에 이과 학생들도 이번 겨울방학 때 미적분Ⅰ과 확률과 통계 개념을 보다 확실히 학습하는 것이 중요하다.

차길영 강사는 “이과 과정에서는 미적분의 개념이 벡터에 반영되어 미적분을 배운 후 기하와 벡터를 배우는 학교가 대부분이기 때문에 미적분 개념을 확실히 다지는 것이 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마으겔로쉬 개념 교재로 기본 개념을 충실히 다지고 수능 기출문제를 분석한 수능적 발상 강좌를 통해 문제에 대한 해결 전략을 꾸준히 학습한다면 충분히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 것이다”라고 조언했다.

한편 세븐에듀에서는 겨울방학을 맞아 예비 고1·고2·고3 개념학습을 위한 겨울방학 대특강과 학년별 겨울방학 학습법 특강을 오픈했다. 그밖에 ‘서울대 합격생들의 공부비법 영상’ 및 ‘수능·모의고사 해설강의’와 수포자에게 추천하는 ‘수학 공부법’, ‘겨울방학 학습법’, ‘공부 자극 영상’, 스타강사 ‘차길영의 수학 잘하는 법’ 등의 무료 강좌를 제공하여 누구나 수강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세븐에듀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네이버 공유
  • 네이버 밴드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POLL

평창올림픽 한반도기 공동입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어떻게 생각하세요?

포토슬라이드

HK여행작가 자세히보기 제6회 일본경제포럼 한경닷컴 로그인 이벤트